흙살림 생명살림 > 식(食) 이야기

로그인

회원메뉴

  • 회원가입
  • 마이페이지
  • 장바구니
  • 주문조회
  • 사용후기
흙살림 생명살림 > 식(食) 이야기
처음으로 > 흙사랑 이야기 > 식(食) 이야기

흙살림 생명살림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4-11-06 16:12 조회727회 댓글0건

본문

흙에도 생명이 있을까?
 
그렇다. 흙은 생명의 덩어리다.
농사짓는 흙 1g에 200억만 마리 이상의 미생물이 살아있어야 건강한 흙이라 한다. 이 미생물들이 많으면 많을수록 농사짓는 흙에 투여되는 모든 유기물질들을 원활하게 분해 흡수하여 작물의 뿌리에서 줄기로 잎으로 꽃으로 열매로 전달되어 좋은 먹을거리로 수확하게 된다.
 
수확된 좋은 먹거리는 신선한 식탁으로 이어져 우리가 감사히 섭취하면 몸 안 소화기관에 서식하고 있는 수 천만마리의 미생물의 조화로 분해 흡수되어 우리 몸의 필요한 기관으로 보내지게 된다. 다시 말하면 사람의 몸도 흙과 같이 미생물덩어리로 되어 있다고 할 수 있으며 그 미생물들의 역할과 기능도 거의 흡사하다. 더 나아가 현대과학의 첨단 분석가들에 의하여 밝혀지는 놀라운 사실은 60kg 체중의 사람의 몸 안에 있는 1000조만마리의 미생물숫자와 60kg의 흙속에 있는 살아있는 미생물의 숫자가 거의 같다.
 
흙속의 유익한 미생물과 유해한 미생물들이 흙에 투입되는 유기물질에 따라 그 역할과 기능이 크게 달라지듯이 사람의 몸 안에 활동하고 있는 미생물들도 신선하고 발효된 건강한 식탁을 맞이하느냐 아니면 인스턴트식품이나 오염된 식탁을 맞이하느냐에 따라 유익균과 유해균의 역할과 기능이 크게 달라지면서 건강 또한 크게 좌우된다.
 
결국 우리 몸과 흙은 떼어낼래야 떼어낼 수 없는 유기적 관계로 맺어져 있고 몸과 흙이 하나라는 신토불이(身土不二)의 사상은 실제임이 밝혀지는 것이다.
따라서 우리 몸을 근본적으로 건강하게 유지시키려면 흙을 건강하게 보호하고 가꾸어야 함은 당연지사요 더 나아가 사람은 흙 가까이 함께 할수록 건강해 진다는 깨달음은 참 농사꾼들의 덕(德)이요 지혜다.
 
그런데도 사람들은 흙을 밟다가 발에 흙이 묻으면 기겁을 하고 신발이나 옷에 흙이 묻어도 황급히 털어낸다. 더 나아가 생활의 편리함을 선호하며 사람의 생활공간에서 흙을 차단시키고 있다. 인공화학 물질로 온통 뒤덮혀진 도회지의 아스팔트 콘크리트들을 보라!
미생물덩어리(사람)가 미생물덩어리(흙)을 싫어하고 멀리하고 오염시키면 결국 사람은 건강 균형을 잃게 된다.
 
11월 11일(十一月十一日)은 농업계가 정해놓은 흙의 날(土月土日)이다.
깜깜한 속일수록 빛에 대한 갈망이 커지듯 요즘엔 생명존중 자연사랑을 실천하자는 사람들이 늘어남은 기쁜 일이다.
 
흙은 우리에게 많은 것을 가르치고 있다.
흙은 가장 낮은 곳에서 모든 것을 받아들여 정화 시키고 생명을 싹틔운다. 흙속에 온갖 미생물들의 조화를 보면 유기적 관계 속에 어우러지는 상생의 신비를 깨닫게 된다.
흙살림은 곧 건강살림이요 생명살림임을 흙의 날(土月土日)을 즈음하여 크게 외쳐본다.
그리고
 
 
“사람아 너는 흙에서 왔으니 흙으로 돌아갈지어다”라는 진리의 말씀속에 깃든 상생의 의미를 삶으로 실천하기를 다짐한다.
 
 
2014년 土月土日에 즈음하여 흙사랑 농장 흙발의 강기갑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0건 1 페이지
식(食) 이야기 목록
날짜순 | 조회순
no image

열람중 흙살림 생명살림 인기글

관리자 | 11-06 | 조회: 728

흙에도 생명이 있을까?   그렇다. 흙은 생명의 덩어리다. 농사짓는 흙 1g에 200억만 마리 이상의 미생물이 살아있어야 건강한 흙이라 한다. 이 미생물들이 많으면 많을수록 농사짓는 흙에 투여되는 모든 유기물질들을 원활하게 분해 흡수하여 작물의 뿌리에서 줄기로 잎으로 꽃으로 열매로 전달 .....

5.jpg

9 강기갑 산, 들, 해초 효소담기(2013.10.25) 인기글

관리자 | 11-01 | 조회: 1126

          어제는 호박 수세미 고구마 가지 겨울초 무우등으로 강기갑 산들해초 효소담기를 하였습니다.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3-11-07 06:20:44 농장 이야기에서 복사 됨]

11.jpg

8 수세미가 엄청 커요(2013.10.13) 인기글

관리자 | 11-01 | 조회: 834

    풀속에 묻혀 이제랴 빌견한 수메미는 햇졑을 기다리다 기다리다 숨이막혀 시들어 저렸어요.한 그루에 10개이상이 열렸네요.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3-11-07 06:20:44 농장 이야기에서 복사 됨]

18.jpg

7 호박으로 효소 담기(2013.09.22) 인기글

최고관리자 | 11-01 | 조회: 970

    따 놓은 호박으로 효소를 담았습니다. 쇠비름과 함께 담았는데 쇠비름은 밑에 있어 사진에 못 나왔어요.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3-11-07 06:20:44 농장 이야기에서 복사 됨]

21.jpg

6 헛개열매따기(2013.09.21) 인기글

관리자 | 11-01 | 조회: 826

        헛개아무 열매가 익어 떨어지고 있다. 나무가너무 높아 포크레인 바가지 타고 따고있다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3-11-07 06:20:44 농장 이야기에서 복사 됨]

25.jpg

5 호박따기! 수확의 기쁨(2013.09.17) 인기글

관리자 | 11-01 | 조회: 878

      칡넝쿨,엉겅키,바랭이 등 여러 풀들의 덮침속에서도 저 높은곳을 향한 열정과 끈기로 열매를 맺아 낸 호박의 수확! 더 큰 기쁨이요 감사입니다. 내년에는 다른 풀들이 괴롭히지 못하도록 덩쿨이 타고 올라갈 망대를 설치 해 주어야 겠어요.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 .....

6.jpg

4 헛개열매와 칡순잎 말리기(2013.08.20) 인기글

관리자 | 11-01 | 조회: 953

  칡순잎과 헛개열매말리기는 너무좋습니 햇볕이 불같아요!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3-11-07 06:20:44 농장 이야기에서 복사 됨]

9.jpg

3 모과나무의 숨통(2013.08.18) 인기글

관리자 | 11-01 | 조회: 715

      모과나무 지주를 5년동안이나 치워주지않아 숨통이 막혔는데 일요일인 오늘 지주를 치웠더니물도주고 나무가 살것같다고 훨~훨하는듯...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3-11-07 06:20:44 농장 이야기에서 복사 됨]

매실담그기.jpg

2 유기농 설탕에 매실 담그기(2013.06.09) 인기글

관리자 | 10-31 | 조회: 810

.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3-11-07 06:19:16 매실 이야기에서 복사 됨]

1.jpg

1 흙사랑 산야초 효소 담그기(2013.05.11) 인기글

관리자 | 10-31 | 조회: 1289

오늘은 칡순과 쑥과백년초,애기똥풀등 매실과원에 거름먹고 무성히 자라는산야초들을 거두어 효소를 담았습니다. 넘 피곤하여 한숨자고 일어나 글을올림니다.

게시물 검색

회사명 흙사랑유통영농조합법인 주소 경상남도 사천시 사천읍 장전2길 70-19 사업자 등록번호 613-81-52133 대표 박영옥 전화 055-854-8383 팩스 055)854-8384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 2013 - 경남사천 - 00053 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박영옥 Copyright © 흙사랑유통영농조합법인. All Rights Reserved.

에스크로이체로 결제하기
상단으로